부모 성장
자기계발
뚜벅이라서 더 좋은 제주 원도심 워케이션

조회 561
북마크
좋아요
공유하기
0%

2022년 1월.

제주시소통협력센터에서 진행하는 ‘열린 모임’ 지원사업에 지원해 1월 한 달간 <워킹맘 비즈니스 트립>이라는 제주 여행 프로그램을 기획 및 운영했다.

그때 난 제주맘의 자기 계발을 주제로 하는 네이버 카페를 운영하고 있었는데, 평소에 ‘일’, ‘워킹맘’, ‘여행’, ‘비즈니스’ 등의 키워드에 관심이 많았던 터라 지원사업의 주제도 자연스럽게 그렇게 정했다. 

워킹맘이라는 키워드는 ‘힘겨움+피곤함+견딤’ 혹은 ‘경력 단절+육아’ 등의 이미지와 함께 떠오르는 경우가 많다. 물론 워킹맘의 현실을 잘 반영하고 있는 말이기는 하지만, 나는 언제나 ‘그저 견디면서 힘겹게 일하는 엄마’보다 ‘자기 일을 사랑하면서 더 행복하게 일하는 엄마’이고 싶었다. 워킹맘이 안으로는 자신의 비즈니스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밖으로는 좋은 자극을 받아 함께 성장했으면 했다. 그러면 일도 즐겁게, 인생은 더 즐겁게 살 수 있지 않을까?

그런 면에서 제주는 ‘비즈니스 인사이트 + 여행’을 함께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이다. 자신의 인생과 일을 잘 버무려서 살고 싶어 이주한 사람들이 많고, 그런 사람들이 운영하는 인사이트풀한 공간도 많으며, 이런 공간의 주위는 다 아름다운 바다고 오름이고 그렇다. 그러니 이런 환상의 섬 제주에서 핫플만 찾아 다니며 음식 사진, 꽃 사진, 바다 사진만 찍는 흔해 빠진 여행에서 벗어나 일과 쉼, 그리고 비즈니스 인사이트까지 얻는 여행을 한다면 일상으로 돌아갔을 때 더 큰 활력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.

이번 화에서는  <워킹맘 비즈니스 트립> 때 기획했던 여행 일정 중에서 몇 개를 추려 <뚜벅이라서 더 좋은 제주 원도심 워케이션>을 구성해 보았다. 흔히 제주 하면 차 없으면 이동이 힘들다고 생각하는데 걸어서도 여행이 가능한 곳이 바로 원도심이다. 제주의 옛 시내 중심가를 구제주 혹은 원도심이라고 하는데, 최근에 이곳이 갈수록 핫해지고 있다. 이곳에 가면 뷰 좋은 곳에서 커피 마시고 밥 먹는 거 말고 좀 더 특별한 제주 여행을 할 수 있다. 천천히 걸어서 여행하는 제주, 관광지와 거주지의 특징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곳, 그래서 잠깐이라도 제주에 살아보는 듯한 느낌의 여행이 여기서는 가능하다!  

다음 내용이 궁금하다면?
지금 로그인해보세요!
로그인 하러 가기

0%
561
댓글
0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    앰버서더에게 응원 및 소감글 작성해주세요!